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포천교육지원청, 2021 정교 꿈끼UP 글로벌 다문화 융합 게임 대축제 참여

다문화 특별학급 운영교 정교초등학교 방문·상호문화 이해 행사 참여

차영례 기자 | 기사입력 2021/11/24 [17:01]

포천교육지원청, 2021 정교 꿈끼UP 글로벌 다문화 융합 게임 대축제 참여

다문화 특별학급 운영교 정교초등학교 방문·상호문화 이해 행사 참여

차영례 기자 | 입력 : 2021/11/24 [17:01]

포천교육지원청, 2021 정교 꿈끼UP 글로벌 다문화 융합 게임 대축제 참여


[경천뉴스=차영례 기자] 경기도포천교육지원청은 24일 정교초등학교에서 열린 ‘2021 정교 꿈끼UP 글로벌 다문화 융합 게임 대축제’에 참여해 포천의 학생들이 하나된 글로벌 시대에 걸맞은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격려했다.

이번 행사를 기획하고 시행한 정교초등학교는 올해 총 8개국 19명의 다문화 가정 학생이 재학 중으로 전교생의 약 33%가 다문화 가정 학생이다.

이에 정교초등학교는 2017년 이래 ‘다문화 특별학급’을 운영함으로써 포천 학생들의 다문화 감수성 향상에 기여하고 있으며, ‘2021 정교 꿈끼UP 글로벌 다문화 융합 게임 대축제’ 역시 상호문화이해를 위한 다양한 국가의 전통 놀이 체험을 통해 학생들과 교직원들의 다문화 감수성 함양을 목표로 기획됐다.

행사는 우리나라의 김장 체험과 여러 국가별 전통 놀이로 구성됐으며 김장 체험은 정교초등학교 학부모회와 협업으로 진행됐다.

또한, 여러 나라의 전통 놀이를 발굴해 초등 교육과정과 연계한 놀이 교육으로서 우리나라의 문화뿐 아니라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특히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달고나 만들기도 프로그램에 포함됐을 뿐만 아니라 방글라데시의 하리방가, 미국의 홉스카치, 베트남의 오안꾸안 등 총 7개의 프로그램이 교실별로 마련돼 학생들이 빠짐없이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학생은 “김치를 담그는 게 처음이라 어렵고 조금은 힘들었지만, 선생님과 친구들이 함께 평소 좋아하던 김치를 만들어 재미있었다”라고 말했으며, 다른 학생은 “우리나라의 공기놀이와 같은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색다른 계기가 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포천교육지원청 정영숙 교육장은 “글로벌 시대에 상호문화이해 능력을 향상할 수 있는 행사를 기획한 정교초등학교 정규영 교장선생님을 비롯한 교직원들에게 감사드리며, 현장에서 학생들이 즐겁게 참여하는 모습을 보니 즐겁고 뿌듯하다”라며, “정교초등학교에서 다문화 특별학급을 운영하는 만큼 포천교육지원청도 다문화 가정 학생을 포함한 모든 학생이 글로벌 시대의 인재로 자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스스로 부단히 채찍질하겠습니다.
정도를 벗어나지 않는 참 언론의 모습을 지켜나갈 것을 약속드립니다.
경천뉴스는 독자와 늘 같이 호흡하고 고민하는 친구가 될 것을 약속 드립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
메인사진
광명시 개청 40주년, '눈부신 성장 함께해온 시민께 감사' 다채로운 기념행사 마련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