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충북도, 2022년 친환경농업 기반구축 공모 사업 선정

도내 2개소 선정, 친환경농산물 생산·가공 활성화 기대

최일용 기자.팀장 | 기사입력 2021/11/24 [18:41]

충북도, 2022년 친환경농업 기반구축 공모 사업 선정

도내 2개소 선정, 친환경농산물 생산·가공 활성화 기대

최일용 기자.팀장 | 입력 : 2021/11/24 [18:41]

충청북도청


[경천뉴스=최일용 기자.팀장] 충청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2022년 친환경농업 기반구축사업’공모에 진천군 당골친환경영농조합법인, 괴산군 흙사랑영농조합법인 등 2개소가 선정돼 국비 5억여 원을 확보했다고 24일 밝혔다.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은 친환경농산물의 생산·가공·유통 등에 필요한 시설·장비를 최대 20억원 한도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대상자로 선정된‘당골친환경영농조합법인’은 총사업비 10억원을 투입해 마늘, 양파 등 친환경농산물의 전처리 및 포장 시설을 구축 할 계획이다.

‘흙사랑영농조합법인’은 총사업비 7억 5천만원을 투입해 친환경 양배추액, 옥수수의 가공시설 등을 확충 할 계획이다.

충북도 관계자는“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도내 친환경 농산물의 생산 및 가공 사업의 확대를 통하여 고부가 가치 창출로 참여 농업인의 소득 증가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안정적인 판로 확보가 가능하도록 국비 공모사업 추진 등을 통해 친환경 농가를 지속적으로 지원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충북도는 지난 2003년부터 257억원을 투입해 72개소의 친환경농업지구를 조성한 바 있으며, 친환경 농업의 지속적 확대 발전이 실현되도록 지도·관리 할 계획이다.
독자의 알 권리를 충족시켜 드리고
언제든 독자와 함께 호흡할 수 있는 미디어가 되겠습니다.
독자가 언제든 이웃처럼 친숙하게 느끼고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
메인사진
광명시 개청 40주년, '눈부신 성장 함께해온 시민께 감사' 다채로운 기념행사 마련
1/5